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사건사고
[2보] 차귀도 서쪽 76km해상 어선화재...승선원 1명 발견구조, 수색은 계속돼...표류중 선원 1명 발견 의식 및 호흡, 맥박 없어
이낙연 총리, "제주 어선 화재 가용자원 총동원 인명구조 최선" 긴급지시
고동휘 기자 | 승인 2019.11.19 11:35

이낙연 국무총리가 19일 제주 어선 화재에 가용 자원을 총동원해 인명구조에 최선을 가하도록 긴급지시한 가운데 표류중인 실종 선원 1명이 구조됐으나 의식 및 호흡, 맥박이 없어 심폐소생술을 계속 실시하며 헬기를 이용해 제주시내 병원으로 후송 중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제주해양경찰서(서장 황준현)는 19일 오전 7시 5분경 제주 차귀도 서쪽 76km 해상에서 연승어선 D호(29톤, 승선원 12명<한국인 6명, 베트남인 6명>)가 화재가 일어났다는 인근 어선의 신고를 받고 동원 가능한 구조세력을 모두 투입해 구조 작업에 임하고 있다”고 밝혔다.

 제주해경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21분경 해상에서 표류중인 선원 1명을 발견해 오전 10시37분 해경 단정을 이용해 구조했다.

발견된 선원은 구명조끼를 입고 있지 않았으며 의식 및 호흡, 맥박이 없어 심폐소생술을 계속적으로 실시하며 헬기를 이용 제주시내 병원으로 후송 중에 있다.

한편 오전 10시 현재 구조 동원세력은 해경에서 항공기 1대, 해경 헬기 3대, 산림청 헬기 1대, 해군 헬기 1대, 경비함정 1척, 민간어선 3척 등이 동원됐다.

사고해역으로 이동 중인 선박은 해경 경비함정 5척, 해양경찰 구조대 및 특공대 총 9명,  해군 함정 1척, 어업지도선 2척 등이다.

 

 

 

 

 

고동휘 기자  mykdh712@daum.net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동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윤리강령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 제주시 은남4길 19 2층  |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26-1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병수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 고병수
Copyright © 2019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admin@jejunews.biz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