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환경 지구온난화.기후변화 오늘의포커스
기후변화 잦은 비 날씨, 태풍에 도내 농약 사용량 전년比 11% 증가농업기술원, 제주도 농정당국 등 농약 적정시비량 위한 홍보 등 계도 통해 적정한 농약사용 오염원 줄여야
고병수 기자 | 승인 2020.10.20 00:50

PLS(농약허용물질목록 관리제도) 도입으로 제주도내 농약사용이 줄어들 것으로 전망됐으나 이상기온 등 기후변화로 인한 잦은 비 날씨와 태풍으로 인해 토양과 지하수 오염의 주범중 하나인 농약 사용량이 전년보다 늘어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농약과 농기계 부품 등을 취급하는 농협경제지주 제주자재지원센터 관계자에 따르면 “태풍과 잦은 비날씨로 인해 전년보다 농약사용량이 8~11% 더 사용됐다”고 전망했다.

이 관계자는 “지역농협에서 농약사용이 8% 늘었다”며 “지역농협 자체구매 등을 통한 농가 판매로 11%정도 늘었다”고 밝혔다.

특히 농약과 관련한 계통구매 26%였으나 9월말 현재 20%로 연말까지 23%로 되기도 힘들다는 것.

관계자는 “농약 도매상이 크게 늘었다”며 “제주도내 총 850억 원의 농약 판매량 중 농협은 178억 원 매출로 전체 농약의 1/3도 목하고 있다”고 말했다.

도내 농약 판매량 850억 원 중 감귤협동조합이 170~200억 원, 농협경제지주 제주자재지원센터 170억 원, 세림, 재농, 농민사랑, 금지개 등 농약도매상이 150억 원의 매출을 일으켰다는 것.

이에 농협의 농약에 대한 가격, 적정 시비량 등의 조절과 통제범위를 넘어섰다는 지적이다.

관계자는 “농약 판매량의 1/3은 되어야 시장조절이 가능하다”고 덧붙였다. 

한편 토양과 지하수 오염원의 농약 사용량이 늘어남에 따라 농업기술원, 제주도 농정당국 등이 농약 적정시비량을 위한 홍보 등 계도로 적정한 농약사용을 통해 오염원을 줄여야 한다는 지적이 나오고 있다. 

고병수 기자  bsko749@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윤리강령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 제주시 은남4길 19 2층  |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26-1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병수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 고병수
Copyright © 2020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jejunews123@gmail.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