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
[기고]제8회 삼도풍류축제에 초대합니다.삼도풍류축제추진위원회 고상호 위원장
제주뉴스 | 승인 2019.10.07 10:03
삼도풍류축제추진위원회 고상호 위원장

지역의 문화예술 정취를 되살리는 계기를 마련하고자 시작된 삼도풍류축제가 올해로 8회를 맞아 한 층 더 발전된 모습으로 탈바꿈 한다.

제8회 삼도풍류축제는 오는 10월 5일 하루 일정으로 제주의 역사와 문화가 살아있는 관덕정 및 목관아 일원에서 개최될 예정이다.

이번 축제는 삼도2동 각 자생단체, 제주문화예술재단 예술공간 이아, 도시재생센터, 원도심입주작가협의회, 초등학교 학부모회 등 민과 관이 함께 이끌어가는 축제추진위원회를 통해 빈틈없이 준비했다.

 지역 주민들이 스스로 기획하고 참여할 수 있는 여러 프로그램을 통해 다채롭고 풍성한 볼거리를 제공함은 물론, 도민들에게 관덕정·목관아의 옛 정취를 느끼고 제주의 멋스러운 문화의 진면목을 보여주는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

주요프로그램으로는 풍물패의 길트기를 시작으로 행사의 개막을 알리고 삼도풍류 백일장, 사생대회, 수문장 교대의식 재현, 어린이공연, 노래자랑, 천연 염색체험, 입주 작가와 함께하는 아트체험 등 다채로운 행사가 구성되어 주민들과 함께 어우러지는 축제의 한마당으로 운영될 예정이다.

또한, 삼도2동 새마을부녀회의 천냥국수, 삼도2동 청소년지도협의회의 삼도풍류 포차, 삼도2동 통장협의회 전통음식 빙떡체험 등 볼거리, 즐길거리, 먹거리가 가득한 축제가 될 것이다.

올해로 8회를 맞이한 이번 삼도풍류축제는 선인들의 역사와 전통이 숨 쉬는 원도심 본래의 향기를 되찾을 수 있는 기틀을 마련할 것이다.

뿐만 아니라 주민이 소통·주도·화합하는 축제로 자리를 잡아감에 따른 삼도2동 지역주민 더 나아가 제주시민 모두가 하나 되는 축제의 장을 펼쳐놓을 것이다.

마음까지 풍요로워지는 가을! 가족들과 함께 나오셔서 옛 조상들이 거닐었던 관덕정과 제주 목관아를 둘러보시며 선인들의 따뜻한 숨결과 여유로운 풍류를 마음에 담아 가시길 기대한다.

 

 

제주뉴스  webmaster@jejunews.biz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 제주시 은남4길 19 2층  |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26-1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병수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 고병수
Copyright © 2019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admin@jejunews.biz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