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건강100세 100세시대
올리브유 속 ‘올레오칸탈’성분 암세포만 죽여
편집팀 | 승인 2015.02.20 15:50

미국 럿거스대학과 헌터대학 공동 연구팀은 '분자ㆍ세포 종양학' 최신호에 발표한 연구논문에서 "올리브유속 올레오칸탈 성분이 암세포의 '쓰레기'를 저장하는 소포(vesicle)를 파괴해 암세포를 저절로 죽게 만든다"며 "시험관에서 암세포를 올레오칸탈에 노출시킨 결과 암세포가 30분에서 1시간 안에 급속히 소멸했다"는 연구결과를 발표했다.

럿거스대학 폴 브레슬린 박사(영양학 교수)는 "올레오칸탈은 암세포 안에 있는 '쓰레기통'이자 '재활용센터'인 리소솜에 구멍을 뚫어 폐기물이 쏟아지게 함으로써 암세포의 사멸을 유도한다"며 "암세포에 있는 리소솜은 정상세포의 것보다 커서 상당히 많은 쓰레기를 담고 있으며 이 쓰레기통이 열리면 모든 게 다 쏟아져 나온다"고 말했다.

그러나 올레오칸탈은 정상세포는 해치지 않는 것으로 밝혀졌다.

올레오칸탈은 정상세포의 생활주기(life cycle)를 일시적으로 정지시켜 '수면' 상태에 빠지게 한 다음 하루가 지나면 정상적인 활동이 재개된다고 연구팀은 설명했다.

올레오칸탈에 노출된 암세포가 이처럼 빨리 사멸하는 것은 자체 효소 때문인 것으로 알려졌다.

세포가 손상되었을 때는 세포 스스로가 자살하는 이른바 세포사멸이 일어나는데 세포사멸에는 통상 16-24시간이 소요된다.
 

편집팀  webmaster@jejunews.biz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윤리강령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63124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12길 51 로얄쇼핑오피스텔 603호  |  제주시 중앙로 18길 15-4(삼도2동) 2층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44-1181  |  청소년보호책임자/고충처리인 : 김윤숙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편집인 : 고병수
[열린보도원칙] 제주뉴스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제주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21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jejunews123@gmail.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