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행정
道, 올해 기본형 공익직불금 467억...3만3천70농가 확정 지급 시작
편집팀 | 승인 2021.11.28 14:10

제주특별자치도는 2021년 기본형 공익직불금 467억 원을 이달 30일부터 3만3천70농가에 지급한다고 28일 밝혔다.

기본형 공익직불금(도내 농지소재지 기준) 지급 대상은 3만3천70농가 농업인이며 지급액은 467억 원이고 대상 면적은 2만9천226ha이다.

이 중 소농직불금은 1만3천328농가에 총 160억 원이며, 면적직불금은 농업인 1만9천742명에게 307억 원을 지급한다.

올해 직불금은 작년보다 면적 4천234ha, 지급액 5억 원이 감소했다. 이는 신규 농업인 진입, 농지의 자연 감소, 사전 검증 강화에 따른 것으로 파악된다.

올해 기본형 공익직불금은 신청·접수단계부터 통합검증시스템을 통해 부적합 농지는 신청하지 않도록 미리 안내해 부정수급을 사전에 방지했다.

신청·접수 이후에도 부정수급이 우려되는 대상자의 경우 현장 조사 및 의견 청취를 통해 실경작 등 자격요건 충족 여부를 검토한 후 최종 확정하는 과정을 거쳤다.

엄격한 검증을 바탕으로 부정 수급에 대한 농업인의 경각심을 고취하고 관리 체계를 강화해 실경작자가 정책의 수혜자가 되도록 만전을 기했다.

또한 기본형 공익직불금 신청자를 대상으로 농지를 적정하게 유지·관리하지 못하거나 농약 안전사용 기준을 지키지 않는 등 위반이 확인된 경우 각 사항별로 직불금을 10% 감액 적용했다.

제주도는 농업인이 제출한 통장계좌 검증이 끝나는 대로 30일부터 순차적으로 신청 계좌에 직불금을 입금할 예정이다.

홍충효 道 농축산식품국장은 “코로나19에 따른 일손 부족, 기상이변 등으로 어려움을 겪는 농가에 기본형 공익직불금이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농촌의 공익기능 증진을 위해 농약·비료 사용기준 준수와 영농폐기물 관리 등 준수사항을 철저히 이행해 줄 것을 당부한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시행 2년 차인 공익직불제는 농업·농촌의 공익기능 증진과 농업인의 소득 안정을 위해 일정 자격을 갖추고 준수사항을 이행하는 농업인에게 직불금을 지급하는 제도다.

편집팀  jejunews123@gmail.com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편집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윤리강령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우)63124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시 신대로12길 51 로얄쇼핑오피스텔 603호  |  제주시 중앙로 18길 15-4(삼도2동) 2층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44-1181  |  청소년보호책임자/고충처리인 : 김윤숙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편집인 : 고병수
[열린보도원칙] 제주뉴스는 독자와 취재원 등 뉴스이용자의 권리 보장을 위해 반론이나 정정 보도, 추후보도를 요청할 수 있는 창구를 열어두고 있음을 알려드립니다. 제주뉴스는 인터넷신문위원회 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Copyright © 2022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jejunews123@gmail.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