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행정
이달의 농촌융복합산업인...‘제주샘 영농조합법인’ 김숙희 대표꾸준한 품질관리와 연구개발로 전통주 생산하는 농촌융복합기업
고동휘 기자 | 승인 2020.10.15 11:23
‘제주샘 영농조합법인’ 김숙희 대표.

농림축산식품부(장관 김현수, 이하 농식품부)는 이달(10월)의 농촌융복합산업인(人)으로 제주시 ‘제주샘 영농조합법인(이하 제주샘)’의 ‘김숙희 대표’를 선정했다.

제주샘은 지역 내 농가와 술의 주원료인 쌀, 좁쌀, 감귤 등을 계약재배하여 전통 기법을 활용, 3대째 전통주를 제조하고 기업 부설연구소를 설치해 지속적인 연구를 통해 신제품을 개발하는 전략으로 농촌융복합산업화에 성공했다는 것.

제주 지역농가와 연간 약 15톤의 쌀, 좁쌀, 감귤 등을 계약 재배해 원료를 안정적으로 조달하는 등 농촌 지역 소득 증대에 이바지하고 있다.

또한 제주 천연지하암반수를 이용해 700년 전통의 술 제조기법으로 전통술을 생산해 전통문화 계승에도 한 몫을 하고 있다.
 
전통주 판매 관련 법규제가 완화된 2017년부터는 온라인 마켓(11번가, G마켓, 스마트 스토어)을 개척하는 등 판로 다각화를 통해 2017년 4.7억 원이었던 매출액이 2019년에는 7.3억 원으로 상승했다.
 
특히 제주샘은 사용한 재료의 잔여물을 지역 농가에 배포해 퇴비로 재활용 할 수 있도록 하고, 자체 제조시설의 정화시설을 완비해 환경오염을 최소화하는 친환경 경영을 추구하고 있고 취약계층을 고용하는 등 지역사회와의 더불어 함께 하는 삶을 만들어 나가는 예비 사회적 기업(’18년 선정)으로도 활동을 하고 있다.

농림축산식품부 김보람 농촌산업과장은 “제주샘 영농조합법인은 전통을 기반으로 한 꾸준한 품질관리와 연구개발로 농업의 고부가가치화를 실현하고 있는 농촌융복합산업 경영체”라며 “농식품부는 앞으로도 농촌경제에 기여도가 높고 지역사회와 동행하는 농촌융복합산업 우수사례를 지속 발굴하고, 전국으로 확산될 수 있도록 노력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고동휘 기자  mykdh712@daum.net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동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윤리강령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 제주시 은남4길 19 2층  |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26-1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병수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 고병수
Copyright © 2020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jejunews123@gmail.com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