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정치/도의회 오늘의포커스
미래통합당, “원 지사 흠집내기 식, 관건선거 의혹 저급정치 즉각 중단하라”“코로나19 사태 도민들 심리적 불안 가중...투명하고 깨끗한 공명선거로 이 난국을 극복해고자 하는 도민들 바람에 찬물 끼얹어도 유분수” 직격탄
고병수 기자 | 승인 2020.03.26 14:03

더불어민주당 제주도당이 26일 공약발표 기자회견 자리에서 총선 후보들과 선대위원들이 원희룡 도정의 관권 선거 의혹을 제기했다.

이에 미래통합당 제주도당 선대위는 즉각 논평을 내고 “자당 공약을 호소하고, 도민 지지를 이끌어내는데 공을 들여도 모자랄 판에 오죽했으면 원희룡 도정을 흠집 내고, 미래통합당을 흔들려는 저급한 정치 공세에 나서는 더불어민주당의 구태의연함에 경악을 금할 수 없다”고 민주당을 비난했다.

그러면서 미래통합당 선대위는 “원희룡 지사에 대한 흠집내기 식으로 관건선거 의혹제기에 대해 즉각 중단하라”고 촉구했다.
 
선대위는 “송재호 후보의 낙하산 전략공천으로 분열되고, 보수가 통합하면서 道 전체 선거 판세가 요동치고, 역전될 조짐을 보이자 내놓은 반전카드가 고작 실체 파악도 제대로 안된 관건선거 의혹 제기라니 참 급하긴 급했나 보다”라고 비웃었다.

선대위는 “코로나19 사태로 도민들의 심리적 불안이 가중되고 있지만, 그래도 투명하고 깨끗한 공명선거로 우리의 대표를 뽑아서 이 난국을 극복해고자 하는 도민들의 바람에 찬물을 끼얹어도 유분수”라고 직격탄을 날렸다.

이어 선대위는 “아니면 말고 식, 카더라 통신 발 얄팍한 꼼수는 결코 도민들의 공감을 얻을 수 없고, 부메랑이 되어 돌아 올수 있다는 것을 모른단 말인가”라고 반문하며 “혹세무민으로 도민 착시를 조장하려는 관권선거 의혹 제기의 즉각 중단을 촉구한다”고 민주당의 처사를 재차 비난했다.

선대위는 “시대가 어느 때인데 관건선거 망령을 소환한단 말인가”라며 “공직사회 위화감 조성에 혈안될게 아니라, 공명선거 분위기 조성에 앞장 서는 것이 집권여당 책무이자 온당한 자세 아니겠는가”라고 꼬집었다. 

미래통합당 선대위는 “선거가 끝날 때 까지 진흙탕 선거가 아니라 후보의 정책과 공약으로 공명정대하게 경쟁할 것을 권유하는 바”라고 민주당을 몰아 세웠다. 
 

 

고병수 기자  bsko749@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윤리강령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 제주시 은남4길 19 2층  |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26-1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병수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 고병수
Copyright © 2020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admin@jejunews.biz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