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사회/문화
애월단, 일회용품 없애기 ‘쓰지말게’ 캠페인 '스타트'8일부터 열흘간 애월읍 CU편의점 27곳 일회용품 판매 중단
친환경 애월읍 만들기 위해 점주들 결단...CU점주들 “일회용품 없애 깨끗한 바다 아름다운 애월읍 만들 것”
고동휘 기자 | 승인 2019.10.07 16:37

7일  ‘애월읍 일회용품 없애기’단에 따르면 8일부터 18일까지 10일간 제주 애월읍에서 일회용품 판매가 중단된다고 밝혔다. 일회용품 없애기 ‘쓰지말게’ 캠페인이 시작했다.

이는 애월읍 해안가를 따라 플라스틱 용기와 패트병, 종이컵 등이 만연해 해양쓰레기가 넘쳐나자 애월읍 편의점주들이 두 팔을 걷고 나섰다는 것.

또한 애월읍 내에서 활동하는 지역 해녀들이 물질을 하기 위해 바다에 들어가면 해산물을 잡는 것보다 쓰레기를 줍는 일에 열중해야 할 정도로 해양쓰레기 문제가 심각하자 편의점주들이 결단을 내렸다.

판매가 전면 중단되는 일회용품은 비닐봉투. 애월읍에 위치한 CU편의점은 비닐봉투 대신 친환경 종이봉투를 사용하고, 에코백 쉐어링 서비스를 전개하기로 했다.

CU 본사 차원에서도 아이스드링크 종이빨대 도입, 친환경용기 사용 확대, 재사용 가능한 대여용 쇼핑백 운영 확대 등 다방면에서 환경문제 해결에 적극 동참한다.

이에 애월읍 주민들도 ‘애월읍 일회용품 없애기’단 ‘애월단’을 조직해 주민활동을 시작한다.

애월단은 9일까지 주민들을 모집한다는 계획으로 계속해서 일회용품 ‘쓰지말게’ 캠페인을 진행한다. 애월단은 최근 마을주민들로 구성된 ‘초인재돌봄협동조합’이 주축이 돼 활동하는 것으로 8일부터 2일간 그라벨호텔 제주에서 워크샵을 진행할 계획이다.

워크샵에서는 ‘애월읍 일회용품을 없애기’ 위한 애월단의 활동전략을 세우고 ‘쓰지말게’ 선포식을 진행한다.

또한 집에서 잠자고 있는 에코백을 기부 받아 애월읍내 공유 에코백 서비스를 진행한다. 애월읍 에코백쉐어링 서비스는 캠페인에 동참하는 편의점과 가게 등에 기부받은 에코백을 비치해 고객들이 무상으로 가져가도록 하고 언제, 어디서든 애월읍내 편의점에서 반납할 수 있는 시스템이다. 

김도현 애월단장은 “주민들께서 집에서 잠자고 있는 에코백을 기부해주시면 애월읍 모든 가게에 비치해 무상으로 주민들과 관광객들이 유용하게 활용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라며 “에코백은 워크샵 진행시 현장에서 기부 받아 곧바로 애월읍에 위치한 편의점과 가게 등에 전달할 예정으로 도민들의 많은 에코백 기부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애월단은 제주도민이면 누구나 가입가능하며 환경문제에 관심 있는 시민들도 워크샵에 참석해 의견을 교환할 수 있다. 애월단과 CU편의점 점주 등 임직원들은 오는 19일 오전 10시 애월읍 한담공원에서 3시간동안 해안정화활동도 벌이며 애월읍 해양살리기 운동을 지속 할 계획이다.

 

고동휘 기자  mykdh712@daum.net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동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 제주시 은남4길 19 2층  |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26-1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병수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 고병수
Copyright © 2019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admin@jejunews.biz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