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행정
道, 2020년 ‘어촌뉴딜 300사업’ 11개소 신청사업대상지 선정시 3년간 개소당 평균 100억 지원
고동휘 기자 | 승인 2019.09.11 10:43

제주도는 해양수산부에서 어촌·어항 재생 등을 통한 지역발전 도모를 위해 추진하는‘2020년 어촌뉴딜 300사업’공모에 총 11개항을 신청했다고 11일 밝혔다.

지역별 신청내역을 보면 제주시는 고내항, 세화항, 북촌항, 용수항, 묵리항, 하우목동 권역 등 6개소이며, 서귀포시는 태흥 2리항, 온평항, 신산항, 신청항, 하효항 등 5개소이다.

道는 9월중 자체평가, 서면평가, 현장평가 등을 거쳐 12월 초에 해양수산부 ‘평가위원회’의결을 거쳐 최종사업대상지를 선정하게 된다.

최종사업대상지로 선정되면 2020년부터 2022년까지 3년에 걸쳐 개소당 평균 100억 원(국비 70%, 지방비 30%)이 투입돼 공모사업을 추진하게 된다.

한편 2019년도에는 어촌뉴딜 300사업 대상지 전국 70개소 중 함덕항, 비양도항, 하예항 등 3개항이 선정된 바 있으며, 현재 실시설계 용역 등을 마쳐 본격 사업추진 중이다.

 

고동휘 기자  mykdh712@daum.net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동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 제주시 은남4길 19 2층  |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26-1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병수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 고병수
Copyright © 2019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admin@jejunews.biz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