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오피니언 기고
[기고] 공중화장실은 내 집처럼 사용하자!제주시 구좌읍행정복지센터 생활환경팀장 한경훈
제주뉴스 | 승인 2019.06.12 12:06
제주시 구좌읍행정복지센터 생활환경팀장 한경훈.

공중화장실은 공중변소를 달리 이르는 말이다. 누구든지 급한 볼 일이 있을 경우에 사용을 할 수 있는 공간이다.

제주시에는 공중화장실이 주로 관광객 및 탐방객들의 많이 찾아오는 오름 주변, 올레길, 해안도로변 등에 256개소가 있다.

이 중에서 이용객수가 많은 104개소는 5개 읍면동(한림, 애월, 구좌, 조천, 한경)에서 민간위탁을 체결하여 청소 용역을 실시하고 있고 그 외 장소는 공중화장실 관리 인력을 채용하여 연중 청소를 실시하고 있다. 그러나 공중화장실을 이용하는 몇 몇 몰지각한 이용객들로 인하여 변기 고장, 출입문 파손, 배수로 막힘, 화장지 가져가 버리기 등으로 인하여 시설물을 유지 관리하는데 많은 어려움이 있다.

그렇지만 해당 소재지 읍면동에서는 이용객들의 큰 불편이 없도록 신속하게 수리 및 물품 등을 비치하고 있으나 얼마 지나지 않아 똑같은 고장을 내고 있어 수리로 인한 많은 시민의 혈세가  낭비되고 있다. 우리들의 시민의식이 우선적으로 개선되어야 할 것으로 본다. 정부에서도 2018년1월1일부터 공중화장실법시행령을 개정하여 기존 및 신축 공중화장실에 대변기 칸 내 휴지통을 없애고 여자화장실에는 위생용품 수거함을 설치토록 하고 있다.

또한, 소변기 가림막 설치하기, 외부에서 화장실 내부가 보이지 않는 구조로 설치하기, 대변기 칸 출입문은 바닥에서 10~20cm 공간을 두고 설치토록 하고 있다. 또한, 소규모 화장실도 면적에 관계없이 개방화장실로 지정할 수 있도록 하고 있다. 제주시인 경우 개방화장실은 마트, 음식점, 편의점, 시장 등에 92개소가 있다. 개방화장실 지정절차는 제주특별자치도 공중화장실 등의 설치 및 관리조례 제11조, 12조에 의거 지정을 희망하는 사업자가 지정신청서를 작성하여 소재지 읍면동 또는 시 환경관리과로 제출하면 시에서 현장확인 등 지정대상 여부를 검토한 후에 지정서를 교부받고 안내표지판만 부착하면 된다. 개방형화장실은 시설, 이용객수 등을 고려하여 등급을 선정하고 S~B등급별로 차등하게 인센티브가 지원되며 연 1회 분뇨수거료도 지원이 된다. 이제 본격적인 하계 휴가철을 맞이하여 많은 관광객 및 도민들이 우리지역을 찾아 올 것으로 본다. 누구든지 이용에 불편이 없도록 공중도덕을 지켜 공중화장실은 내 집처럼 사용하여 주기를 바란다.

 

제주뉴스  webmaster@jejunews.biz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 제주시 은남4길 19 2층  |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26-1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병수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 고병수
Copyright © 2019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admin@jejunews.biz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