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사회/문화
삼각봉 638.5mm 윗세오름-성판악 등 500mm이상 ‘물폭탄’폭우피해...도로침수 등 10건, 주택배수지원 2건, 오수 멘홀 역류 등 5건, 강풍 및 펜스 파손 2건 등 잠정피해
농경지 일부침수 10ha...제주국제공항에 윈드시어 등 총 104편 지연 운항
고병수 기자 | 승인 2019.05.19 10:14
(사진출처=kbs제주)

19일 오전 4시까지 제주지역 산간 삼각봉에 638.5mm, 윗세오름-성판악-돈네코-교례지역에 500mm이상의 물 폭탄이 쏟아졌다.

기상청에 따르면 17일부터 제주도남쪽해상을 지나는 저기압의 영향으로 많은 수증기가 유입되고, 강한 하층 바람이 동반되면서 19일 오전 4시까지 산간과 남부 중산간에는 500mm가 넘는 매우 많은 비가 내렸다.

17일부터 19일 04시 현재까지 주요지점 누적강수량을 보면 산간인 삼각봉 638.5mm, 윗세오름 536.5mm, 성판악 520mm가, 남부지역인 서귀포 251.8mm, 신례 504.5mm, 태풍센터 447.5mm, 강정 289.5mm 등의 물폭탄이 쏟아졌다. 

북부지역인 선흘 274mm, 산천단 152mm, 동부지역인 성산 138mm, 송당 447mm, 월정 187mm, 서부지역인 고산 55.2mm, 대정 72.0mm, 금악 57.5mm 등의 비가 내렸다.

특히 기상청은 19일 오후 3시까지 제주도 산간에 20~50mm의 비와 함께 강풍주의보와 풍랑주의보가 발효됐다. 제주도에는 강풍특보가 발효 중으로 19일 오후까지 바람이 35~60km/h(10~16m/s)로 매우 강하게 불어 시설물 관리와 안전사고에 유의할 것을 당부했다.

한편 제주도에 따르면 호우주의보가 해제된 18일 오후 3시 피해현황을 보면 도로침수, 차량통행불편 10건, 주택배수지원 2건, 오수 멘홀 역류 및 뚜껑열림 5건, 강풍 및 휀스 파손 2건, 기타 안전조치 등 4건의 잠정피해를 입었다.

또한 농경지 일부침수 10ha, 포크레인, 천공드릴, 덤프트럭 3대 등 침수 피해도 입었다.

이와 함께 18일 오후 5시 현재 제주국제공항에 윈드시어와 강풍 특보가 발효돼  항공기 연결 문제로 출발 90편, 도착 14편 등 총 104편이 지연 운항됐다. 

고병수 기자  bsko749@naver.com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병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 제주시 은남4길 19 2층  |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26-1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병수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 고병수
Copyright © 2019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admin@jejunews.biz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