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사건사고
허위 문서 조작 혈세 꿀꺽한 현직공무원 기소
고동휘 기자 | 승인 2019.05.17 00:52

허위 문서를 조작해 1700만 원의 혈세를 편취한 혐의로 현직 공무원이 재판에 넘겨졌다.

제주지방검찰청은 추자면사무소 소속 공무원 박모(51. 7급)씨에 대해 공전자기록 위작 및 행사, 사기 혐의로 기소했다.

검찰에 따르면 박 씨는 지난 2013년 7월부터 2015년 10월까지 약 2년여 동안 인부들이 방역을 한 것 처럼 꾸며 허위로 문서를 조작해 14회에 걸쳐 총 1700만 원을 편취한 혐의다.

박 씨는 지인 통장을 통해 면사무소로부터 1700만 원을 입금 받은 뒤 편취한 돈 대부분을 개인생활비로 사용했다고 진술했다.

 

 

고동휘 기자  mykdh712@daum.net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동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 제주시 은남4길 19 2층  |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26-1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병수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 고병수
Copyright © 2019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admin@jejunews.biz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