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주요뉴스 행정
道, 내국인 관광객 유치 총력밀레니얼-베이비 부머 세대 맞춤형 마케팅 전략 추진
고동휘 기자 | 승인 2019.02.10 09:22

제주도는 감소세에 있는 내국인 관광객 유치를 위해 온라인마케팅 강화, 뱃길관광 활성화, 제주특화 콘텐츠 발굴 등 맞춤형 마케팅 전략을 추진키로 했다고 10일 밝혔다.

우선 밀레니얼·베이비부머 세대 맞춤형 전략은 최근 저출산과 고령화 등으로 소비성향, 라이프스타일이 전혀 다른 두 세대가 내국인관광의 주요 타깃층이 됨에 따라 내국인관광객 유치 활성화를 위해 세대별 차별화 마케팅을 추진할 계획이다.

우선, 밀레니얼 세대를 대상으로 제주돌담, 해녀, 숲속 요가 등 제주의 독특한 문화와 패러글라이딩, 서핑, 스킨스쿠버, 승마 등 제주의 청정자원을 활용한 액티비티 등을 콘텐츠로 발굴·활용한다.

베이비부머 세대를 대상으로는 알려지지 않은 마을로 들어가 마을사람들과 함께하는 체험, 오름, 꽃과 정원 등 휴양·힐링을 테마로 한 마케팅을 전개한다.

이와 함께 모바일 유저 중심의 온라인 홍보도 강화한다.

온라인관광 트렌드에 맞춰 마케팅 수단을 기존 오프라인에서 온라인으로 전환할 예정이다.

연령대별로 선호하는 페이스북, 인스타그램, 카카오스토리 등 소셜미디어네트워크(SNS) 매체를 통해 제주의 알려지지 않은 비경과 체험 중심의 관광상품 등을 온라인상에 전파한다.

이외에도 제주여행 체험 온라인페스티벌을 통해 전국의 아마추어 인터넷유저를 대상으로 제주여행 포스팅 공모사업을 추진한다.

특히 도내 초중고·대학생 등 디지털 네이티브를 활용한 제주콘텐츠를 발굴해 소셜미디어를 통해 홍보하고, 이들을 향후 제주관광 서포터즈로 육성한다.

감성광고 마케팅 추진, 뱃길관광 활성화, 항공접근성 한계 극복 등을 통해 극복할 방침이다.

양기철 관광국장은 “내국인 관광객 집중 공략을 위해 밀레니얼, 베이비부머 세대 타깃 콘텐츠 개발과 온라인 마케팅 중심의 마케팅 방식 대전환을 통해 내국인 관광객의 제주 방문 만족도를 높일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고동휘 기자  mykdh712@daum.net

<저작권자 © 제주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고동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포토뉴스
여백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제주 제주시 은남4길 19 2층  |  대표전화 : 064)726-1181  |  팩스 : 064)726-1186  |  청소년보호책임자 : 고병수
등록번호 : 제주아 01052 (창간일 2014년 1월 28일 / 등록일 2014년 2월 27일)  |  사업자등록번호 : 616-30-24691
발행인 : 김동섭 / 편집인 : 고병수
Copyright © 2019 제주뉴스. All rights reserved.  e-mail : admin@jejunews.biz
Back to Top